글 수 630

지난해 12월 발표된 행·재정발전계획안에 대한 연구 TF 실무추진위원회가 구성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미래정책원장과 구성원 대표대학본부(교무처연구산학협력처학생지원처사무처)부서별 대표들이 참여해 오는 20일 국제캠퍼스에서 첫 회의를 가진다회의는 지난 2월 행·재정발전계획안 발표 이후로 논의된 사안들의 심의를 진행해 추진 계획을 확정한다.

미래정책원 남순건 원장은 회의를 통해 확정된 내용은 오는 6월부터 바로 추진에 들어갈 예정이라며 다만 자율예산과 자율운영제도에 관한 사안은 내년도 예산과도 밀접한 연관이있기 때문에 이번 회의가 아닌방학에 심도 있게 논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소통 결과는 교무위원과 단과대학 학장을 중심으로 알릴 예정이다.

혁신안에 대한 논의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교수의회 서울지회는 지난 13일 전체 교수들에게 보내는 메일을 통해 총장은 지난 3월 우리학교 재정이 우려와 달리 건실하고교육과 연구에 지장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공언했으나 5월 중순이 되도록 올해 예산을 확정할 수 없을 정도로 재정 상태가 심각하고단과대학 예산이 삭감됐으며교수 채용도 중단된 사태라며 총장과의 토론회가 무산됐다는 점을 비판하고 나섰다또한 총장 선출 제도를 법인에서 선출하는 현행 제도에서 직선제로 바꾸고 신임투표를 제도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울지회는 특히 우리학교 평의원회의 구성에 대해서도 이의를 제기했다현재 평의원회는 교수대표 8직원대표 5학생과 동문 대표 각 4명으로 구성되어 있다메일에 따르면 “21명으로 구성된 대학평의원회에서 교수 대표가 8명에 불과해 대학본부에 대한 제도적 견제가 어렵다며 평의원회 교수 대표 비율이 95%인 서울대와 달리 교수의 발언권이 극히 제한되어 있다고 밝혔다.

번호
글쓴이
630 대학주보 [1601호] 9개 관련기사 총 조회수 ‘19,000여 회’ 구성원, ‘캠퍼스 통합’ 문제에 주목
대학주보
2015-12-07 1991
629 대학주보 [1601호] 제3의 중핵교과 ‘과학’ 분야 추가된다
대학주보
2015-12-07 1981
628 대학주보 [1601호] 대학주보로 본 2015, 올 한해는 어떤 일이 있었을까?
대학주보
2015-12-07 1831
627 대학주보 [1601호] 사설 '대학은 우리학교의 미래 어떻게 열어갈 것인가'
대학주보
2015-12-07 1620
626 대학주보 [1600호] 사설 '전임교원 책임시수, 결국 책임감 문제다'
대학주보
2015-11-30 2275
625 대학주보 [1600호]국제캠퍼스는 왜 ‘국제’캠퍼스 인가요
대학주보
2015-11-30 2276
624 대학주보 [1600호]서울캠 총학 ‘취향저격’, 국제 ‘KHU&KHU’ 선본 당선
대학주보
2015-11-30 1786
623 대학주보 [1600호]기업 ‘사실상 분교표기’… 취준생 ‘답답’
대학주보
2015-11-30 2045
622 대학주보 [1600호]책임시수 상향 추진 … 내년부터 적용 교수의회, “절차와 소통 무시한 일방적 처사”
대학주보
2015-11-30 2064
621 대학주보 [1600호] ‘이과대학·응용과학대학’, ‘특성화’인가 ‘유사학문’인가?
대학주보
2015-11-30 2006
620 대학주보 [1570호] 사설 : 연구윤리의식 시스템 아닌 사람에서 시작된다
대학주보
2014-05-28 1857
619 대학주보 [1570호] 박, “적정등록금 시립대 수준으로” 정, “등록금 인하보다 장학금 확충”
대학주보
2014-05-28 1941
618 대학주보 [1570호] 평의원회 구성 주요 사립대와 비슷 우리대학, 타대에 비해 양호한 운영
대학주보
2014-05-28 1874
617 대학주보 [1570호] 아르바이트 ‘리걸클리닉’으로 도움받자
대학주보
2014-05-28 1676
616 대학주보 [1570호] 아르바이트생 66.9% 근로계약서 작성 안 해
대학주보
2014-05-28 1960
615 대학주보 [1569호] 사설 : 교수의회 서울지회의 시선을 경계한다
대학주보
2014-05-22 2011
대학주보 [1569호] 행·재정 혁신안, 본격적인 논의 시작
대학주보
2014-05-22 1761
613 대학주보 [1569호] 조선일보·QS 아시아 대학평가 : ‘졸업생 평판’ 큰 폭 상승 … ‘교원당 논문’ 최저
대학주보
2014-05-22 2165
612 대학주보 [1569호] 인터뷰 : 제 1회 경희 ‘웃는 사자상’ “배운 것, 사람들과 나누는 것이 비전”
대학주보
2014-05-22 2203
611 대학주보 [1569호] 총장선출·학장임명·교수임용방식 변화 “열려있다”
대학주보
2014-05-22 1873
610 대학주보 [알림]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대학주보
2014-05-15 1832
609 대학주보 [1568호] 사설 : 대학언론의 미래, 대학의 지속가능성에 달려있다
대학주보
2014-05-15 2010
608 대학주보 [1568호] 칼럼 : 제자 취업 책임지는 ‘지도교수제’ 필요
대학주보
2014-05-15 1780
607 대학주보 [1568호] ‘온라인 대학주보’ 이용률 57%, ‘종이신문’ 36.6% 뛰어넘어
대학주보
2014-05-15 1922
606 대학주보 [1568호] 풀리지 않는 숙제 ‘소통’ 대체 어떻게 풀어야 할까
대학주보
2014-05-15 1802
605 대학주보 [1568호] 신공학관, “서구 건축양식 무비판적 이식” 비효율적인 공간구조도 지적
대학주보
2014-05-15 2831
604 대학주보 [1568호] 입학정원, 80년대초 1,400명 증가로 현재 수준 호관대, 본·분교 통합도 영향 미쳐
대학주보
2014-05-15 2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