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630

by. 유승규 기자

 

【서울】 문과대학 학생회는 지난 5일 ‘구성원 간 소통과 철저한 준비가 필요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어학부 학과제 개편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학생회는 입장글에서 “학과제 전환은 대세이며 영어학부의 논의도 공감대가 형성돼 있다”며 “비록 시간에 쫓겨 2013년 시행안이 결정되지 못했지만 개편 방향은 옳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영어학부 학생회 방정승(영어학 2011) 부회장은 “문과대학 학생회 입장에 동의한다”며 “학과제 개편 논의를 신중하게 다른 학생들과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과대학 영어학부의 학과제 개편 논의는 지난달 31일 영어학부 학생들의 의견 수렴 과정을 거치지 못해 중단됐다. 개편안은 기존 영어학부로 입학해 2학년으로 진급할 때 영어학과, 영문학과, 통번역학과로 나뉘는 제도를 입학할 때부터 영어영문학과, 응용통번역학과로 진입하는 제도로 바꾸는 것이다.

이에 당시 영어학부 염행일 학부장은 영어학부 학생회에 지난달 29일까지 학생들의 의견을 취합할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학생회는 시간과 개편안에 대한 정보가 부족하다는 이유로 이 요구를 거부했다. 당시 학생회에 제공된 정보는 응용통번역학과의 커리큘럼이 전부였다. <대학주보 제 1518호 1면 (2012. 6. 4)>

한편 문과대학 학생회는 입장글에서 “영어학부 학과제 개편 논의가 중단된 이후 교수들이 학생 대표에게 모욕적인 발언을 했다”며 “개편 논의 중단으로 학부장이 해임된 것은 납득이 되지 않는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방 부회장은 “영어학부 교수 중 일부는 논의가 중단된 이후 학생회장이 수업에 들어갔을 때 ‘넌 어차피 에프다. 들어오지 마라’, ‘그런 식으로 해서 성적 제대로 받을 수 있겠냐’는 식의 폭언을 일삼았다”고 말했다.

한편 학과제 개편 논의가 중단된 뒤 학부장이 해임된 경위에 대해 문과대학 측에 문의했지만 문과대학 김수중 학장은 “염행일 전 학부장 해임 건에 대해선 언급하기 싫다”며 “하루 전까지 학생들이 의견 수렴에 반대한다는 사실조차 알려주지 않았다. 그는 학생을 편한대로 이용했다”고 말했다.

영어학부 학생회는 오는 9월에 학생총회를 열고 ‘교수님과의 간담회’를 진행한다. 학생들에게 학과제로의 개편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 뒤 개편을 진행할지 여부부터 논의할 계획이다.

번호
글쓴이
387 대학주보 [1529호] 전체 수입 중 기부금 비중 9계단 하락, ‘기부하고 싶은 대학’ 순위는 상승
대학주보
2012-11-19 2852
386 대학주보 [1529호] 양궁부 정성원, 국가대표 선발전 1위
대학주보
2012-11-19 2189
385 대학주보 [1529호] 김민기, 세계대학 배드민턴 단체전 우승
대학주보
2012-11-19 2891
384 대학주보 [1529호] “마음의 상처 치유는 물론 대인기술까지 전하고 싶어요”
대학주보
2012-11-19 2651
383 대학주보 [알림] 쿠플라자 업데이트 부진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대학주보
2012-11-12 2332
382 대학주보 [1528호] 풍물·밴드·행사·취객, 계속되는 학내 소음, 누구의 잘못?
대학주보
2012-11-12 3320
381 대학주보 [1528호] 개교 70주년 2019년까지 중앙도서관 신축, 1만 평 규모로 계획
대학주보
2012-11-12 3213
380 대학주보 [1528호] “경희대역 부기표시에 3년간 5,700만 원 추정”
대학주보
2012-11-12 2840
379 대학주보 [1528호] 노조, ‘직원 겸직발령 중지’ 성명서 게재
대학주보
2012-11-12 2933
378 대학주보 [1528호] ‘프로이데’ 대학가요제 본선서 열창
대학주보
2012-11-12 2924
377 대학주보 [1528호] “소음문제 해결 위해 공간 확보가 필수”
대학주보
2012-11-12 2305
376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서울캠퍼스 총학생회] 당신곁에 선본, “1만 3천 가지 일상의 행복한 변화”
대학주보
2012-11-12 2439
375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서울캠퍼스 총학생회] PRIDE 人 KHU 선본, “경희대생임을 자랑하라”
대학주보
2012-11-12 2554
374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국제캠퍼스 총학생회] Power Dream 선본, “말하는 대로, 꿈꾸는 미래”
대학주보
2012-11-12 3320
373 대학주보 [1528호] 소통의 철학 담긴 미래도서관을 꿈꾸다
대학주보
2012-11-12 2342
372 대학주보 [1528호] 2009 → 2010 감소 … 2011년부터 다시 증가 전체 세입대비 등록금 증가폭 상대적으로 커
대학주보
2012-11-12 2449
371 대학주보 [1528호] 농구부, 대만 대파하며 아시아 대학농구 우승
대학주보
2012-11-12 2723
370 대학주보 [1528호] 김유진·배진성 금메달 획득
대학주보
2012-11-12 3207
369 대학주보 [1519호] ‘모아, More’, 성금캠페인 우수작 당선 file
대학주보
2012-06-11 3600
368 대학주보 [1519호] 경희대 동문 체육교수협의회 출범
대학주보
2012-06-11 3455
367 대학주보 [1519호] 2학기 교내장학·국가장학 신청 오는 29일 마감
대학주보
2012-06-11 3877
366 대학주보 [1519호] 연구학생경비 지출 28.3% 서울시내 주요 사립대 중 2위 file
대학주보
2012-06-11 4861
대학주보 [1519호] 문과대학 학생회, 영어학부 개편 관련 입장 발표
대학주보
2012-06-11 4382
364 대학주보 [1519호] 구성원 공감과 참여 ‘필수’ … 재정, 법인 등 다양한 안건 논의
대학주보
2012-06-11 2787
363 대학주보 [1519호] 양 캠퍼스 총학, 공약 약 50% 이행 … 2학기 관건 file
대학주보
2012-06-11 4839
362 대학주보 [1518호] 인문학 분야 약진 … 졸업생 평판도는 하락 file
대학주보
2012-06-08 3364
361 대학주보 [1518호] 국제캠 자율전공 동서의과학 모집중단
대학주보
2012-06-08 3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