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630

by. 유승규 기자

 

연구학생경비.jpg

 

#. 대학 등록금에 대한 불만이 높아지면서 대학의 교육 투자에 대한 불만도 함께 제기되고 있다. 이에 우리 신문은 서울시내 13개 주요 사립대학의 등록금 현황과 교육 투자에 직결되는 연구학생경비 규모를 짚어봤다.

 

 

서울시내 13개 주요 사립대학의 등록금 현황과 교비회계 지출 현황을 비교한 결과, 우리학교의 등록금 대비 연구학생경비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학생경비는 대학이 장학금, 실험실습, 논문심사 등 학생의 교육을 지원하는 데 쓰는 직접적인 비용이다.

2011학년도 기준 우리학교의 연간 등록금은 730만 원으로 13개 대학 중 가장 낮았다. 인문계열 학과만 있는 한국외대를 제외한 12개 대학의 평균 등록금은 약 827만 원으로 우리학교보다 100만 원 가까이 비싸다. 반면 우리학교의 연구학생경비 비율은 전체 교비회계 총액의 28.3%로 1위 성균관대(28.9%)에 이어 두 번째였다. 전체 평균인 22.8%보다도 약 6% 높았다. 연간 등록금이 각각 869만원, 868만 원으로 가장 높은 연세대와 이화여대는 교비회계 총액 대비 연구학생경비 비율이 각각 19.2%, 18.8%로 우리학교와 약 10%의 차이를 보였다.

또한 연구학생경비 총액은 약 1,244억 원으로 1,769억 원인 고려대, 1,669억 원인 연세대, 1,272억 원인 성균관대에 이어 4번째로 많았다. 우리학교 연구학생경비 1,244억 원 중 연구비를 제외한 학생경비는 934억 원이며, 이중 장학금은 673억 원, 실험실습비는 74억 원, 동아리활동지원비 등의 학생지원비는 137억 원, 논문심사료 6억 원, 기타학생경비 4억 원, 종합심사비 1억 원 순으로 배정됐다.

하지만 연구학생경비를 구성하는 요소 중 하나인 장학금 지급액은 타 학교와 비교했을 때 낮은 편이다. 13개 대학 평균 1인당 장학금 지급액은 약 180만 원이지만 우리학교는 약 156만 원에 그친다. 얼마나 많은 학생이 장학금 혜택을 받는지를 나타내는 장학금 수혜율은 평균 55.2%지만 우리학교는 52.6%로 13개 대학 중 8번째에 속한다. 1인당 장학금 지급액이 가장 많은 대학은 255만 원을 지급하는 연세대이며, 장학금 수혜율이 가장 높은 대학은 73.8%의 수치를 보인 숙명여대다. 연세대의 장학금 수혜율은 44.7%로 12번째다.

서울캠퍼스 부총장 행정실 측은 “우리학교는 교육수월성 강화를 목적으로 학생들이 직접적으로 혜택을 입는 학생경비 지출을 매년 늘려왔다”며 “올해 본예산을 편성할때 학생경비를 지난해 대비 32억 8천만 원 증가한 금액을 배정했다. 앞으로도 우리학교는 관련 예산을 꾸준히 늘려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번호
글쓴이
387 대학주보 [1529호] 전체 수입 중 기부금 비중 9계단 하락, ‘기부하고 싶은 대학’ 순위는 상승
대학주보
2012-11-19 2894
386 대학주보 [1529호] 양궁부 정성원, 국가대표 선발전 1위
대학주보
2012-11-19 2230
385 대학주보 [1529호] 김민기, 세계대학 배드민턴 단체전 우승
대학주보
2012-11-19 2992
384 대학주보 [1529호] “마음의 상처 치유는 물론 대인기술까지 전하고 싶어요”
대학주보
2012-11-19 2740
383 대학주보 [알림] 쿠플라자 업데이트 부진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대학주보
2012-11-12 2376
382 대학주보 [1528호] 풍물·밴드·행사·취객, 계속되는 학내 소음, 누구의 잘못?
대학주보
2012-11-12 3378
381 대학주보 [1528호] 개교 70주년 2019년까지 중앙도서관 신축, 1만 평 규모로 계획
대학주보
2012-11-12 3299
380 대학주보 [1528호] “경희대역 부기표시에 3년간 5,700만 원 추정”
대학주보
2012-11-12 2901
379 대학주보 [1528호] 노조, ‘직원 겸직발령 중지’ 성명서 게재
대학주보
2012-11-12 3002
378 대학주보 [1528호] ‘프로이데’ 대학가요제 본선서 열창
대학주보
2012-11-12 2995
377 대학주보 [1528호] “소음문제 해결 위해 공간 확보가 필수”
대학주보
2012-11-12 2368
376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서울캠퍼스 총학생회] 당신곁에 선본, “1만 3천 가지 일상의 행복한 변화”
대학주보
2012-11-12 2476
375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서울캠퍼스 총학생회] PRIDE 人 KHU 선본, “경희대생임을 자랑하라”
대학주보
2012-11-12 2595
374 대학주보 [1528호] [제45대 국제캠퍼스 총학생회] Power Dream 선본, “말하는 대로, 꿈꾸는 미래”
대학주보
2012-11-12 3393
373 대학주보 [1528호] 소통의 철학 담긴 미래도서관을 꿈꾸다
대학주보
2012-11-12 2386
372 대학주보 [1528호] 2009 → 2010 감소 … 2011년부터 다시 증가 전체 세입대비 등록금 증가폭 상대적으로 커
대학주보
2012-11-12 2503
371 대학주보 [1528호] 농구부, 대만 대파하며 아시아 대학농구 우승
대학주보
2012-11-12 2777
370 대학주보 [1528호] 김유진·배진성 금메달 획득
대학주보
2012-11-12 3256
369 대학주보 [1519호] ‘모아, More’, 성금캠페인 우수작 당선 file
대학주보
2012-06-11 3655
368 대학주보 [1519호] 경희대 동문 체육교수협의회 출범
대학주보
2012-06-11 3513
367 대학주보 [1519호] 2학기 교내장학·국가장학 신청 오는 29일 마감
대학주보
2012-06-11 3914
대학주보 [1519호] 연구학생경비 지출 28.3% 서울시내 주요 사립대 중 2위 file
대학주보
2012-06-11 5006
365 대학주보 [1519호] 문과대학 학생회, 영어학부 개편 관련 입장 발표
대학주보
2012-06-11 4493
364 대학주보 [1519호] 구성원 공감과 참여 ‘필수’ … 재정, 법인 등 다양한 안건 논의
대학주보
2012-06-11 2821
363 대학주보 [1519호] 양 캠퍼스 총학, 공약 약 50% 이행 … 2학기 관건 file
대학주보
2012-06-11 5172
362 대학주보 [1518호] 인문학 분야 약진 … 졸업생 평판도는 하락 file
대학주보
2012-06-08 3414
361 대학주보 [1518호] 국제캠 자율전공 동서의과학 모집중단
대학주보
2012-06-08 3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