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630

정용재 기자

 

【서울】 총학생회(총학)와 경희의료원은 경희의료원 광장의 임시 마을버스정류소를 정식 마을버스정류소로 전환하기 위한 서명운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서명운동은 우리학교 재학생과 교직원, 경희의료원 환자 등 ‘동대문 01 노선’ 마을버스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뤄지며 1만 명 서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총학과 경희의료원이 서명운동까지 계획한 것은 동대문 구청에 임시 마을버스정류소를 정식 마을버스정류소로 전환하는 것을 반대하는 민원이 제기됐기 때문이다.

 

현재는 정문 앞 공사로 인해 기존의 정류소가 경희의료원 내로 임시 이전된 상태다. 임시 이전이기 때문에 공사가 모두 끝나면 기존 정류소로 재이전해야 한다. 그러나 기존의 정류소는 안전문제와 교통체증을 유발해 정류소 이전에 대한 필요성이 끊임없이 제기돼 왔다.

 

기존 정류소에서는 마을버스 이용자가 승·하차하거나 마을버스가 대기할 때마다 정류소에 정차해 차로를 상시 점유했다. 또한 마을버스가 유턴할 때 우리학교로 출입하는 차량과 의료원으로 진입하는 차량의 동선이 엉켜 교통체증을 유발했다. 게다가 마을버스 이용자가 하차한 후 우리학교나 경희의료원으로 가기 위해서는 무단횡단을 할 수 밖에 없어 보행자 안전에 대한 문제도 있었다.

 

경희의료원 총무팀 최덕원 본부장은 “마을버스 이용자 중 95% 이상이 경희대학교나 경희의료원을 방문한 사람”이라며 “기존 정류소는 이들의 안전사고를 유발시킬 수 있다. 실제로 접촉사고도 발생하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반면 경희의료원 내 임시 정류소는 기존 정류소와 달리 차량이 통행하는 2차로와 별도로 마을버스 주정차 공간이 있고, 마을버스가 경희의료원 내의 회차로를 통해 돌아 나갈 수 있어 교통체증을 줄일 수 있다. 마을버스 이용자가 무단횡단을 하지않고 경희의료원과 우리학교로 갈 수 있어 기존 정류소보다 상대적으로 안전하다.

 

경희의료원 환자 한영애(63) 씨는 “기존 정류소에서는 다리가 불편해서 차도를 건널 때마다 위험했다”며 “마을버스정류소가 의료원 앞으로 이전한 후로 편해졌다”고 말했다. 이종은(정치외교학 2008) 군도 “정류소가 이전한 뒤로 학교 앞 교통체증이 눈에 띄게 완화됐다”고 말했다.

이용자들의 새로운 정류소에 대한 찬성에도 불구하고 우리학교 앞 일부 상인들이 매출 감소 때문에 이를 반대하는 민원을 동대문구청에 제기했다. 지난 2007년에도 매출의 30%가 감소했다는 이유로 마을버스정류소 이전에 상인연합회의 반발이 있었다.<대학주보 제1383호(2007.4.9) 2면>

 

학교 앞에서 가게를 운영하는 A씨는 “정류소가 이전하면서 매출이 줄어 민원을 제기했다”며 “마을버스는 경희의료원과 경희대학교 학생만의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교문 앞에서 가게를 운영하는 상인의 대부분이 매출감소를 우려해 마을버스 이전을 반대하고 있다. 이들 역시 동대문구청에 민원을 제기한 상태다.

 

이같은 상인들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총학과 경희의료원 측은 정류소 이전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총학 학원자주회추진위원회 박병권(법학 2005) 사무국장은 “물론 새로운 버스정류소가 상인의 매출감소에 영향을 줄 수는 있다”며 “하지만 우리학교와 경희의료원으로 가는 보행자의 안전이 더 중요하고 정문 앞의 원활한 교통을 위해서도 마을버스정류소의 이동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번호
글쓴이
171 대학주보 [1491호] “발로 뛰어 실천하는 봉사 함께 해요”
대학주보
2011-05-17 3487
170 대학주보 [1491호] 학교 주변 불법 성매매 업소 업종만 변경 후 운영 중
대학주보
2011-05-17 4417
169 대학주보 [1491호] 개교기념 맞이 ‘애교심 테스트’ 학교에 대한 관심, 경희의 원동력
대학주보
2011-05-17 3714
168 대학주보 [1491호] 4년 간 교육환경과 질적향상 위해 360억 원 투입할 예정
대학주보
2011-05-17 3215
167 대학주보 [1491호] 음대 학생회 현·전 부회장, 경희학원 상대 손해배상청구소송 제기
대학주보
2011-05-17 3148
166 대학주보 [1491호] “피싱메일 조심하세요!”
대학주보
2011-05-17 6982
165 교지고황 [원고 모집] 고황 81호에 실릴 원고를 모집합니다 + 대학생 리얼 자폭 서바이벌 나는 거지다 file
고황
2011-05-16 9531
164 대학주보 [1490호] 대학언론은 무엇을 먹고 사는가 2
대학주보
2011-05-10 3307
163 대학주보 [1490호] 창간기념기획 : 편집권- 대학지원 사이 불안한 줄타기
대학주보
2011-05-10 3382
162 대학주보 [1490호] ‘U리그-수도권 영동리그’ 6라운드 축구부, 고려대와 1-1로 무승부
대학주보
2011-05-10 3518
161 대학주보 [1490호] 핸드볼 팀, 라이벌 한국체대에 아쉬운 패배
대학주보
2011-05-10 3719
160 대학주보 [1490호] 일본대사관에 성금 9천만 원 전달
대학주보
2011-05-10 3283
159 대학주보 [1490호] 장학안내 홈페이지 신설, 정보 제공 일원화에 중점
대학주보
2011-05-10 3304
158 대학주보 [1490호] 실험실습비 세부항목 자율운영 예산 위원회서 공개
대학주보
2011-05-10 3782
대학주보 [1490호] 마을버스정류소 이전문제, 이번에도 ‘시끌시끌’
대학주보
2011-05-10 3306
156 대학주보 [1490호] 한국일보 ‘음대 전임교원 임용 무효확인 소송, 경희학원 패소’보도
대학주보
2011-05-10 4096
155 대학주보 [알림] 시험기간 종료에 따른 대학주보 발행 재개 1
대학주보
2011-05-03 3775
154 대학주보 [알림] 대학주보 수습기자 모집
대학주보
2011-05-03 3694
153 대학주보 [1489호] “복사실 현금영수증 발급해 주세요”
대학주보
2011-05-03 3874
152 대학주보 [1489호] 김기혁 교수 별세, “쓰러져도 강단에서 쓰러질 것”
대학주보
2011-05-03 8100
151 대학주보 [1489호] 등록금 환급, 다음 학기 고지서에서 차감될 듯
대학주보
2011-05-03 3960
150 대학주보 [1489호] 본분교문제, 개선위원회와 TF 신설로 실질적 통합 추진
대학주보
2011-05-03 4209
149 대학주보 [1489호] 마을버스 정류소 이전 서명운동, 1만 명 목표
대학주보
2011-05-03 3785
148 대학주보 [1489호] 정경대학 학생회, 행정실 예산운영 실태 비판
대학주보
2011-05-03 3561
147 교지고황 국제캠퍼스 총학생회는 국제캠퍼스의 교지 재발간을 위해 적극 나서야 합니다. 5
고황
2011-04-14 9142
146 대학주보 [알림]대학주보 휴간을 알립니다. 1
대학주보
2011-04-11 3454
145 대학주보 [1488호]“환경미화원 처우 개선을 요구합니다”
대학주보
2011-04-11 4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