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630

지난 14일, 교수연대통신(통신) 제7호가 발송됐다. 이번 통신은 지난 11일, 조인원 총장이 전 구성원에게 보낸 사과문에 대한 의사표명으로 보인다. 해당 사과문에서 조 총장은 “우리학교가 현재 처한 재정행정 문제, 의사결정의 차질, 미흡한 학내 소통을 언급하며 깊은 책임을 느낀다”고 밝혔다. 교수연대는 이번 통신을 통해 “총장의 공식 사과를 환영”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지난 11일 열린 임시이사회에서 2명의 이사가 선임된 점, 총장의 이사 연임 및 개방이사의 승인도 이뤄진 점을 들어 “우리학교 법인 이사회에 대한 우려감을 씻어 다행”이라고 표현했다. 하지만 총장의 사과문에서도 구체적인 대안 제시가 없어서 유감이라고 밝혔다.

교수연대는 총장의 사과문에 대해 “위기 극복을 위한 로드맵을 제시해 준다면 얼마든지 그 실행에 협조하고 기다려줄 용의가 있다”고 주장했다.

교수연대 최상진 공동대표는 전화 인터뷰를 통해 “지금까지 발표된 재정행정계획안 이상의 자세한 내용이 나오길 바라며 이외에도 SPACE21 2016년 내 이행과 같은 부분은 꼭 이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또한 “교수연대가 임의기구인 이상, 여론을 상기시키는 것 이상의 무언가를 공식적으로 하진 않는다. 교수의회가 충실히 해결할 것이다”며 “다만 교수의회나 학교가 자기역할을 행하지 못한다면 다시금 직접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바로보기 : http://me2.do/x3N9WlFI

번호
글쓴이
603 대학주보 [1568호] ‘최대 수준’ 우리 학교 정원, ‘전략적 감축’ 고민할 때
대학주보
2014-05-15 2083
602 대학주보 [알림] 대학주보 매거진 홈페이지 개편
대학주보
2014-04-24 1917
601 대학주보 [1567호] 사설 : 정원 축소, 경쟁심화의 또 다른 축이어서는 안 된다
대학주보
2014-04-14 2048
600 대학주보 [1567호] 공과대학 리모델링, 공간 효율성 높이고 공통실험실도 생겨
대학주보
2014-04-14 2205
599 대학주보 [1567호] 탐욕의 제국, “불편해서 더 좋았던 영화”
대학주보
2014-04-14 2284
598 대학주보 [1567호] 학내 PC OS 교체, ‘이제부터 시작’
대학주보
2014-04-14 2724
597 대학주보 [1567호] 입학정원 4%, 190여 명 축소 유력
대학주보
2014-04-14 2726
596 대학주보 [1566호] 사설 : 새롭게 개편된 미래정책원에 거는 기대
대학주보
2014-04-10 2540
595 대학주보 [1566호] 캠퍼스 간 셔틀버스 운영 확대 12시10분 신설…16·17시로 분산
대학주보
2014-04-10 2362
594 대학주보 [1566호] 자율운영예산 5% 삭감 … 학생회 “사전 협의 없었다”
대학주보
2014-04-10 2056
593 대학주보 [1566호] 신임 재정사업본부장 김상만 교수, “유·무형 자산 활용해 수익 창출할 것”
대학주보
2014-04-10 2529
592 대학주보 [1566호] SNS 이용률 86%, 커뮤니티도 활성화
대학주보
2014-04-10 2598
591 대학주보 [1565호] 사설 : 비현실적인 자율운영예산 추가삭감 논의
대학주보
2014-03-31 1995
590 대학주보 [1565호] 해외파견 교비 ‘0원’ 외국어대 타격 심해
대학주보
2014-03-31 1968
589 대학주보 [1565호] 2014번 어느 지역에서 많이 왔을까
대학주보
2014-03-31 2320
588 대학주보 [1565호] 미래 고등교육 포럼 개최 “대학평가, 대학의 기업화 낳았다”
대학주보
2014-03-31 2055
587 대학주보 [1565호] 재학생 12명 ‘경희안전지킴이’출범 안전점검·금연·한줄서기 캠페인
대학주보
2014-03-31 2461
586 대학주보 [1564호] 사학연금 법인부담금 논란, ‘전산실수’로 밝혀져
대학주보
2014-03-26 2664
585 대학주보 [1564호] ‘폭언·구타’ 얼굴 붉힌 체육대학 - 학장,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다”
대학주보
2014-03-26 3126
584 대학주보 [1564호] 법정부담금 ‘45억 원’, 등록금으로?
대학주보
2014-03-26 2960
583 대학주보 [1564호] 학사운영 비판한 송영복(스페인어학) 교수 “정직한 학사운영, 교육의 시발점”
대학주보
2014-03-26 3018
582 대학주보 [1564호] 대운동장 공공 기숙사 뜻밖에 암초 만나 - 임대업자 “공실 보상” 요구
대학주보
2014-03-26 3482
581 대학주보 [알림] 대학주보 기숙사건립 관련 설문조사 안내
대학주보
2014-03-19 2412
580 대학주보 [1563호] 오피니언 : 대학 구조개혁 전면 재고돼야 /
대학주보
2014-03-18 2188
579 대학주보 [1563호] 총학, 자치회비로 부의금 논란
대학주보
2014-03-18 3236
578 대학주보 [1563호] 사설 : 지방학생 ‘주거권’ 볼모잡는 임대업자
대학주보
2014-03-18 2539
대학주보 [1563호] 교수연대, “‘총장 사과’는 진일보한 변화”
대학주보
2014-03-18 2652